프로토벨로의 마녀 – 파엘로 코엘류

한국에 있는 동안 읽은 책. 너무 유명한 작가라 그런가 이제 슬슬 권태로움이 느껴진다.